아직도 고민꺼리는 해결되지 않고서 계속 머리가 아픕니다.
저도 이런 것으로 포스팅을 올리고 싶지는 않은데, 계속해서 다른 일에 집중을 할 수 없습니다.
남들은 취직자리가 없다고 난리인데, 제 경우는 되고 나서 오히려 집에서 반대가 극심하니, 이런 꺼꾸로 된 경우는 제가 듣도 보도 못했습니다.
그 이상은 이 블로그에 올리기에는 너무 개인적인 상황인데, 8월6일에 합격하기만 했어도 여기 블로그에 '회사생활 이야기'카테고리를 추가할 생각이었지만, 지금은 고민꺼리 항목을 추가할 지경입니다.

+ Recent posts

티스토리 툴바